마리향청·구름산괴쑥이라고도 한다. 높은 산의 건조한 풀밭에서 자란다. 높이 5∼20cm로, 뿌리줄기는 옆으로 벋으며 끝이 비늘조각 같은 잎으로 덮여 있다. 줄기는 뿌리줄기에서 뭉쳐나고 솜털로 덮여 있으며 끝까지 잎이 빽빽이 난다. 밑부분의 잎은 꽃이 필 때 없어진다. 가운데 잎은 거꾸로 세운 바소꼴이며 끝이 둔하고 길이 1.5∼2cm, 나비 3∼7mm로 밑으로 갈수록 좁아진다. 잎 앞면은 녹색이고 솜털이 있으며 뒷면은 솜털이 빽빽이 나서 잿빛을 띤 흰색이다. 8∼9월에 연한 노란색 꽃이 피는데 줄기 끝에 두상화가 1개 또는 여러 개씩 모여 산방꽃차례를 이룬다. 총포는 종 모양이고 길이 6mm, 지름 5mm이다. 열매는 수과로서 긴 타원형이며 10월에 익는다.

글 수 7

구름떡쑥

조회 수 2370 2005.07.31

DSCF2956.jpg


간신히 그 모습만....


구름떡쑥

국화과의 여러해살이풀.

첨부
  • DSCF2956.jpg [File Size:84.0KB/Download:0]

작은별

2007.10.15

남의 보따리가 궁금해서 잠을 잘수가 없어..ㅋㅋㅋ
귀한꽃들보니 마음이 부자가 되였습니다
List of Articles
날짜 조회 수